조회 수 297 추천 수 0 댓글 1

 

 

지진이 났을 때 어떻게 행동해야 할까?  
 
실제 학창 시절 도서관에서 겪은 일이다. 계속되는 흔들림에 ‘뭐든 살살 좀 하지’라는 생각으로 앞자리 학우를 노려봤다. 정면의 눈빛이 교차하고, 주변의 여럿과 눈을 마주쳤다. 누구 하나 어찌할 바 모른 채 도서관은 술렁이기 시작했다. 어떤 이는 책상 아래로, 어떤 이는 밖으로, 또 어떤 이는 그 자리에 그냥 앉아 있었다. 모두가 느낄 정도의 강도였지만, 다행히 오래지 않아 멈췄다.  
 

 

지난 7월, 울산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그간 지진이 있어도 느끼지 못할 정도의 강도였으나, 울산에서 발생한 지진은 강도 5.0으로 가구가 흔들리고 벽에 균열이 갈 수 있는 정도였다. 지진 안전 지대라 생각한 우리나라에도 생각보다 많은 지진이 발생한다.

 

그에 비해 실제 지진을 경험한 이가 많지 않아 대처 방법을 잘 모르거나 알더라도 침착하게 대처하기 어려울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일시에 우왕좌왕하며 혼란과 피해를 키울 수 있다. 이번 기회에 지진에 대한 기초 상식과 기본적인 대처법을 숙지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 


 

지진이란?
지진은 지구내부의 활동과 판구조 운동으로 지구 내부, 특히 지각에서 장시간 축적된 에너지가 순간적으로 방출되면서 그 에너지 일부가 지표면까지 도달, 지반이 흔들리는 자연현상이다. 
 
참고로 수많은 인명 피해와 터전을 앗아간 ‘쓰나미’는 지진해일을 가리키는 말로, 해저나 해안에서 발생한 지진에 대해 바다밑이 솟아 오르거나 가라앉아서 해수면의 변화가 생기거나, 해저에 대규모 사태(沙汰), 즉 비탈이나 언덕이 충격으로 무너져 내리면서 큰 물결이 일어나고 이로 인해 해안에서 평소와는 다른 높은 파도가 되는 현상을 의미한다.  
 
지진이 발생했을 때 행동 요령
• 중심이 낮고 튼튼한 테이블이나 탁자 아래로 들어가 몸을 피한다. 테이블이 없는 경우, 방석 등으로 머리를 보호하고 몸을 낮춘다. 
• 흔들림이 멈추고 안전하게 움직일 수 있을 때까지 성급하게 밖으로 나가지 않는다. 
• 책장이나 서랍 등 쓰러질 수 있는 가구와 창가에서 먼 곳에 몸을 피한다. 
• 실외에 있다면 빌딩이나 나무, 전선 등으로부터 먼 곳으로 대피한다. 
• 운전 중이라면 속도를 낮추고 안전한 장소(길 오른쪽)로 이동한 후 흔들림이 멈출 때까지 기다린다.  
 
평상시 준비 사항
• 평소 지진을 비롯한 자연재해에 대비해 비상물품 (랜턴, 식수, 식량, 라디오, 마스크 등)을 준비한다. 
• 가구를 고정하고 선반에 난간 등을 설치한다. 
• 전기차단기, 수도계량기 등의 위치 및 사용법을 숙지한다. 

 

 

 

 

 

(참고) 쓰나미(지진해일) 대처법


바닷가 인근에서는 쓰나미, 즉 지진해일의 위험을 배제할 수 없다. 특히 지진해일의 내습 속도는 사람의 움직임보다 빠르고, 건물을 파괴하는 등 파괴력이 상당하다. 또한 지진해일은 한 차례로 끝나지 않고 여러 차례 열을 지어 도달할 수 있고, 2,3파의 크기가 더 클 수 있다. 
  
• 해안가 있다면 경보 등에 주의를 기울이고 대피 요령 및 경로를 숙지한다. 특히, 해안가에서 강한 지진동을 느꼈다면 국지성 해일의 발생 가능성이 높고 해일이 내습할 수 있다. 별도 해일 경보가 없더라도 신속하게 고지대로 이동한다. 
• 해일을 구경하기 위해 해안가에 머무르지 않는다. 
• 지진해일이 발생한 해안가에는 경보가 해지되거나 안전이 확인되기 전까지 돌아가지 않는다. 
 
* 일반적으로 일본 서해안 지진대에서 규모 7.0 이상의 지진이 보고되면, 약 1시간에서 1시간 반 후 동해안에 지진해일이 도달한다고 한다. 해안가에서의 작업을 정리하고 위험물을 이동시키며 고지대로 대피해야 한다. 지진해일의 전조현상으로 파도가 아주 높고 깊게 떨어지며, 해안가의 지진동이 발생할 수 있다. 

 

 

 

 

 

각 상황별로 대처법과 대피 요령이 다를 수 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침착하고 안전하게 대처해 피해를 최소화하는 것이다. 평소 자연재해, 재난에 관심을 가지고 가족이나 이웃과 대피 요령이나 경로에 대한 정보를 교류하고 대비책을 사전에 마련해두는 것도 중요하다. 


 
<참조>
• 국민안전처 재난대비 국민행동요령(지진이나 지진해일 외에도 다양한 재난에 대한 대처 요령 정보를 제공한다)
• National Geographic – Earthquake Safety Tips 
• National Geographic – Tsunami Safety Tips

 

저작자 표시
 

 

 


원문출처 : http://knou1.tistory.com/2515

 

 


방송통신대학교 뉴스

방통대 블로그에서 스크랩된 내용입니다. 원문주소: http://knou1.tistory.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공지 이 게시판은 방송대 블로그에서 올라오는 실시간 알림글입니다. 안내원 12410 2014.02.10
Hot글 방송대 과제물 제출 문제없어요! 10 file 자동봇 224 2021.04.01
Hot글 방송대 기말시험(온라인평가) 어떻게 하나? 3 file 자동봇 171 2021.02.01
811 [리포터취재]대구경북지역대학 신편입생 오리엔테이션 file 게시판관리 186 2016.08.31
810 경단녀 탈출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길 file 방송대커뮤니티 471 2016.08.29
809 2016 방송대 홍보단의 상반기 워크숍 현장에 다녀왔습니다! file 게시판관리 371 2016.08.26
808 [리포터취재]교육학과 신편입생 오리엔테이션 현장 file 게시판관리 225 2016.08.25
807 말 한마디로 천냥 빚을 갚을 수 있는 화술의 힘 file 방송대커뮤니티 234 2016.08.24
806 공부에 대한 끝 없는 갈증, 법학과 신구범 동문 file 방송대커뮤니티 241 2016.08.23
805 TV로 공부를 한다? 방송대학TV 보면서 열공하자! file 방송대커뮤니티 224 2016.08.22
804 저돌적이면서도 부드러운 카리스마의 초선의원, 경제학과 오영훈 동문 file 방송대커뮤니티 177 2016.08.19
» [리포터 에세이]지진이 발생했을 때, 지진 대피 요령 1 file 방송대커뮤니티 297 2016.08.18
802 경영학과를 소개합니다! file 방송대커뮤니티 179 2016.08.17
801 효율적인 업무 처리에 도움이 되는 습관, 업무리스트 작성법 file 방송대커뮤니티 326 2016.08.16
800 "될 때 까지 하자!" 뜨거운 학구열과 노력으로 얻은 100승, 농학과 구자흥 동문 file 방송대커뮤니티 115 2016.08.13
799 전직 교사의 끝 없는 가르침, 영어영문학과 김춘자 동문 file 방송대커뮤니티 307 2016.08.11
798 나도 오늘부터 인스타그래머! file 방송대커뮤니티 357 2016.08.10
797 여름철 건강 확실하게 지키자! 냉방병 예방법 file 방송대커뮤니티 103 2016.08.08
796 경기도 교육의 미래를 위해 발로 뛰는 정치인, 행정학과 최재백 동문 1 file 방송대커뮤니티 239 2016.08.05
795 스님, 인권운동가, 그리고 재외동포를 위한 활동까지, 행정학과 임학규(영담 스님) 동문 file 방송대커뮤니티 140 2016.08.03
794 운동하러 갈 시간이 부족하다면 "홈트"하자! 1 file 게시판관리 293 2016.08.01
793 [리포터 에세이]대구 치맥페스티벌 file 방송대커뮤니티 179 2016.07.29
792 초등학교 교사에서 삶의 애환을 담아내는 소설가로, 임승수 동문 file 방송대커뮤니티 122 2016.07.28
Board Pagination Prev 1 ...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 71 Next
/ 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