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66 추천 수 1 댓글 0

 

 

 

 

즐거운 주말 보내셨나요~?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걸린다는 불치병이 있다고 해요. 바로 월요병인데요. 월요일 아침뿐 아니라 월요병에 대한 걱정으로 일요일 저녁부터 스트레스와 불안감을 느끼는 분들까지 있다고 해요. 특히 일과 학업을 병행하는 샐러던트 분들이라면 바쁜 일상으로 인해 피로감과 스트레스가 더 클 수 밖에 업죠. 하지만 여러분들이 한 주의 시작을 활기차게 열 수 있도록 오늘은 월요병 극복 방법을 소개 해드리려고 합니다! 매주 월요병으로 고생하는 분들께서는 꼭 주목해주세요!

 


 

 

요일 마다 찾아오는 요병이란?

 

 

 

 

 

알찬 주말을 보낸 후 찾아온 월요일 아침. 딱히 어디 아픈 것도 아닌데 유난히 눈도 잘 안 떠지고 몸도 무겁게 느껴지면서 피곤했던 경험 해보셨죠? 그러한 증상이 바로 월요병인데요. 월요병이란 월요일이 되면 육체적 / 정신적 피로를 느끼는 증상을 의미해요.

 

휴일에는 나들이나 여가활동 때문에 신체적인 활동도 평소보다 많아지고, 늦은 시간까지의 음주 혹은 늦은 시간에 자는 경우가 많은데요. 평소보다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다가 다시 평상시로 되돌리려면 생활리듬이 깨져 피로감을 느끼면서 월요병을 겪게 되는 것입니다.

 

또한, 업무로부터 벗어나 여유를 즐기다가 다시 업무에 복귀하면 업무에 대한 중압감도 생기고, 일상에 대해 지루함을 느끼게 되어 스트레스와 함께 무기력 해지는 것이죠. , 주중과 주말의 밸런스 차이로 나타나는 증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요병 극복 방법

 

 

 

딱히 아픈 것도 아니라 병원에 갈 수는 없지만 한 주의 시작이 힘들어지는 월요병.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까요? 간단한 방법으로도 월요병을 이겨낼 수 있습니다!

 

1. 주말에 긴 낮잠을 자지 않기 & 밤 늦게 자지 않기

 

업무로 지친 한 주의 피로를 풀기 위해 주말에 잠을 실컷 자는 경우가 있어요. 하지만 주말 낮에 너무 많이 자면 생체리듬이 깨져 밤에 잠들기 힘들어지고, 결국 밤 늦게 자게 되는데요. 이는 곧 다음날 피로로 이어집니다. 또한, 너무 느슨한 하루를 보내다 다시 일상으로 복귀하려면 부담감도 크고 업무 효율성이 떨어질 수도 있고요. 주말에 푹 쉬면서 체력을 재충전 하는 것도 좋지만 과한 휴식은 오히려 생활 패턴에 안좋은 영향을 줄 수 있으니 너무 오랜 시간 자는 것은 피해야 합니다. 

 

2. 아침식사 챙겨 먹기

 

 

 

우리의 뇌가 활동하려면 에너지가 필요한데요, 뇌에 에너지를 공급하기 위해서는 영양소 섭취가 필요해요. 그래서 아침을 먹지 않으면 영양소 섭취 부족으로 공급이 원활하지 못해 머리도 멍하고 기운도 없게 되는 것이죠. 그리고 오전 시간을 공복으로 보내면 점심을 많이 먹게 되고, 그러면 식곤증으로 오후에 더 졸리고 피곤해집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 뇌에 에너지를 공급할 단백질과 탄수화물을 섭취하는 것이 좋은데요. 두 영양소가 포함된 음식으로 간단하게 아침을 챙겨 먹는 것이 좋습니다.

 

 

 

3. 과일과 야채로 비타민과 무기질 섭취하기

 

과일과 야채에 함유된 비타민과 무기질은 몸에 활력을 불어 넣어주고, 피로 회복에 도움이 됩니다. 토마토에는 비타민 C, B1, B2가 들어있어 피로회복에 도움이 되고요, 당근에 들어있는 비타민A는 심신안정과 활력을, 그리고 양파에 들어있는 칼슘과 철분은 강장효과 있다고 해요. 토마토, 당근, 양파 등 비타민과 무기질이 풍부한 재료를 활용해 샐러드나 주스로 만들면 간단하게 섭취할 수 있겠죠~?

 

4. 충분한 수분 섭취하기

우리 몸의 70%는 물이 차지한다고 하죠. 그래서 물은 건강 관리를 위해 꼭 필요한데요. 월요병 극복에도 효과가 있습니다. 충분한 수분 섭취는 혈액순환에 좋기 때문에 머리를 맑게 하고, 노폐물을 배출시켜 준다고 해요. 틈틈이 차 종류나 물을 마시는 습관이 좋은데요, 특히 녹차는 스트레스 해소와 면역력 증진에도 좋다고 하니 월요일에는 녹차를 자주 마시면 도움이 되겠네요.

 

 

 

요병 극복에 도움이 되는 스트레칭

 

 

월요병으로 인한 피로감으로 몸이 무겁게 느껴진다면 가벼운 스트레칭을 통해 풀어주는 것이 좋아요. 사무실에서도 간단하게 할 수 있는 스트레칭으로 피로를 풀고 월요병을 날려 보세요~!

 

1. 목 스트레칭

 

 

 

 

한 손으로 턱을 뒤로 당긴 뒤, 양손을 머리 위로 얹어 아래로 천천히 당겨 10~15초간 유지합니다. 이 과정을 두 번 반복 해 주세요.

 

2. 어깨 스트레칭

 

 

턱을 뒤로 당기고 손바닥을 앞을 향해 펼친 뒤, 손바닥이 바깥을 향하도록 어깨를 뒤로 젖혀 등의 날개뼈가 서로 만날 만큼 가슴을 최대한 펴줍니다. 10~15초간 유지하며, 두 번 반복 해주세요.

 

3. 팔 · 어깨 스트레칭

 

 

깍지 낀 손의 손바닥이 앞을 향하도록 쭉 내밀고, 이 상태에서 등은 최대한 뒤로 밀어 빼줍니다. 10~15초간 유지하고, 두 번 반복 해주세요.

 

 

 

 

 

 

일요일 밤만 되면 찾아오던 월요일 공포증! 월요병 극복 방법을 통해 이제는 월요병에 대한 걱정을 날려버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또한, 월요병이 아니더라도 극복 방법 모두 건강에 도움이 되는 것들이니 활용 해보면 좋겠죠~ 월요병으로 고생하던 분들 모두 오늘 알려드린 방법을 활용해 활기찬 한 주를 시작하길 바라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원문출처 : http://knou1.tistory.com/2532

 

 


방송통신대학교 뉴스

방통대 블로그에서 스크랩된 내용입니다. 원문주소: http://knou1.tistory.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공지 이 게시판은 방송대 블로그에서 올라오는 실시간 알림글입니다. 안내원 12311 2014.02.10
Hot글 방송대 박재훈 동문, 국민추천표상 '국무총리상' 수상 2 file 게시판관리 59 2020.07.31
814 꾸준한 시작(詩作)활동이 상(賞)이라는 결실로, 국어국문학과 강영은 동문 file 게시판관리 146 2016.09.06
» 직장인의 불치병, "월요병" 극복하기! file 게시판관리 166 2016.09.05
812 공부에 도움이 되는 "공부 어플리케이션" 추천 file 게시판관리 246 2016.09.02
811 [리포터취재]대구경북지역대학 신편입생 오리엔테이션 file 게시판관리 179 2016.08.31
810 경단녀 탈출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길 file 게시판관리 463 2016.08.29
809 2016 방송대 홍보단의 상반기 워크숍 현장에 다녀왔습니다! file 게시판관리 371 2016.08.26
808 [리포터취재]교육학과 신편입생 오리엔테이션 현장 file 게시판관리 225 2016.08.25
807 말 한마디로 천냥 빚을 갚을 수 있는 화술의 힘 file 게시판관리 196 2016.08.24
806 공부에 대한 끝 없는 갈증, 법학과 신구범 동문 file 게시판관리 234 2016.08.23
805 TV로 공부를 한다? 방송대학TV 보면서 열공하자! file 게시판관리 216 2016.08.22
804 저돌적이면서도 부드러운 카리스마의 초선의원, 경제학과 오영훈 동문 file 게시판관리 174 2016.08.19
803 [리포터 에세이]지진이 발생했을 때, 지진 대피 요령 1 file 게시판관리 273 2016.08.18
802 경영학과를 소개합니다! file 게시판관리 170 2016.08.17
801 효율적인 업무 처리에 도움이 되는 습관, 업무리스트 작성법 file 게시판관리 295 2016.08.16
800 "될 때 까지 하자!" 뜨거운 학구열과 노력으로 얻은 100승, 농학과 구자흥 동문 file 게시판관리 114 2016.08.13
799 전직 교사의 끝 없는 가르침, 영어영문학과 김춘자 동문 file 게시판관리 299 2016.08.11
798 나도 오늘부터 인스타그래머! file 게시판관리 356 2016.08.10
797 여름철 건강 확실하게 지키자! 냉방병 예방법 file 게시판관리 103 2016.08.08
796 경기도 교육의 미래를 위해 발로 뛰는 정치인, 행정학과 최재백 동문 1 file 게시판관리 237 2016.08.05
795 스님, 인권운동가, 그리고 재외동포를 위한 활동까지, 행정학과 임학규(영담 스님) 동문 file 게시판관리 139 2016.08.03
Board Pagination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 70 Next
/ 70